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전략지역 요청 하루 만에...친문 홍영표 바로 '컷오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민주, 인천 부평을 등 전략공천·경선 발표

'친문' 홍영표·'GT계' 기동민·안민석 컷오프

임종석 등 '비명계 속전속결 솎아내기' 논란

[앵커]
더불어민주당이 '친문 좌장'으로 꼽히는 홍영표 의원과 김근태계 기동민 의원, 그리고 친명계 중진 안민석 의원 등 현역 3명의 공천 배제를 확정했습니다.

공천관리위가 이들 의원의 지역구를 전략 지역으로 지정해달라고 요청한 지 불과 하루 만입니다.

박기완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민주당 전략공천관리위원회가 전략공천 후보와 전략경선 지역을 추가로 발표했습니다.

서울 성북을에는 친명계 영입 인재 김남근 변호사를, 경기 오산에는 차지호 교수를 각각 전략공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