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이슈 제 22대 총선

이낙연 광주 출마 확정…이준석은 화성 동탄?[2024 총선]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낙연, 3월 3일 광주서 출마 선언
이준석은 화성 동탄 등 경기 남부 가능성


파이낸셜뉴스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왼쪽)와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가 지난 20일 서울 여의도 국회와 당사에서 각각 합당 철회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제3지대 거물급 간판들의 총선 출마 선언이 임박한 분위기다. 이낙연 새로운미래 공동대표는 내달 3일 광주를 찾아 출마를 선언한다.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도 수도권 등 출마지를 조만간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새로운미래는 2월 29일 이 공동대표가 내달 3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총선 출마를 선언한다고 공지했다.

이 공동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총선 출마에 대한) 그림은 오래전부터 그렸는데 금명간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지역구는 광주 서을이 유력한 가운데 광산을도 검토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을은 경기 용인갑 출마를 선언한 양향자 개혁신당 원내대표의 현 지역구로, 더불어민주당에선 비례 현역 김경만 의원과 양부남 당 법률위원장, 김광진 전 광주시 문화경제부시장 간 3인 경선이 치러진다. 광산을에서는 민형배 의원이 본선에 진출했다. 다만 새로운미래는 "이 공동대표 광주 출마 지역구는 아직 정하지 않았다"는 입장이다.

이런 가운데 지역구 출마 의지를 거듭 밝혀 온 이준석 대표의 선택지도 주목을 끌고 있다.

최근 유력하게 언급되는 지역은 경기 화성 동탄이다. 동탄 1·2신도시가 화성을·화성정으로 나뉠 전망인데 이 대표 출마 시 화성을 현역 이원욱 의원, 용인갑 출마 양 원내대표 등과 '경기 남부 반도체 벨트'를 형성해 시너지를 기대한다는 판단이다. 이 대표 본인도 출마 가능성을 시사한 바 있다. 이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 ‘전종철의 전격시사’에 나와 “(동탄 2신도시는) 가장 젊은 도시기도 하고 평균 연령이 34세 정도밖에 안 된다”며 “개혁신당 전체 출마자에게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지역구를 결정하겠다는 것이 이 대표 생각”이라고 말했다.

TK(대구·경북) 출마도 남아 있는 카드다. 최근 개혁신당에 합류한 김종인 공천관리위원장은 ‘보수의 성지’에서 승부수를 던지라는 취지로 이 대표에게 대구 출마를 추천한 바 있다. 다만 국민의힘의 영남 공천 물갈이가 현실화하면 TK에서 연대 전선을 형성할 수 있다는 개혁신당 측 기대는 갈수록 사라져 가는 분위기다. 이날까지 영남권에서 공천을 받은 국민의힘 후보자 다수가 현역으로, 이탈 유인이 희박해졌기 때문이다.

glemooree@fnnews.com 김해솔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