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조국신당 당명은 ‘조국혁신당’… 당색은 광주 하늘 상징하는 ‘트루블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주도하는 신당 명칭이 ‘조국혁신당’으로 정해졌다. 사진은 이날 공개된 ‘조국혁신당’ 로고.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주도하는 신당 명칭이 ‘조국혁신당’으로 정해졌다.

조국신당(가칭) 창당준비위원회(창준위)는 29일 공지문에서 이같이 전했다.

창준위는 다음 달 3일 창당 대회에서 ‘조국혁신당’이라는 당명을 확정할 예정이다.

창준위는 소셜미디어(SNS) 등을 통해 당명 공모를 했다며 “제안받은 당명 중 ‘조국’이 포함된 당명이 전체의 77.8%에 달했다”고 밝혔다.

당을 대표하는 색깔은 광주의 하늘을 상징하는 ‘트루블루’로 정했다.

창준위 측은 “트루블루는 짙은 파란색으로 신뢰와 안정감을 강조하는 색”이라며 “조국혁신당의 최우선 과제인 검찰 독재 조기 종식을 통해 정부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되찾고 국민 삶에 안정감을 돌려드리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조희선 기자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