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4 (수)

김덕영 감독, 파묘 논란 언급 “‘건국전쟁’ 보지마 지령 내려온 줄” [SS쇼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경호 기자] 이승만 전 대통령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건국전쟁2’ 제작발표회가 29일 오후 서울 용산구 CGV에서 열렸다.

이날 김덕영 감독은 ‘건국전쟁2’ 흥행 예상과 최근 논란이 된 영화 ‘파묘’ 언급에 대해 밝혔다.

김덕영 감독은 지난 26일 SNS를 통해 “항일 독립? 또다시 반일주의를 부추기는 ‘파묘’에 좌파들이 몰리고 있다. ‘건국전쟁’에 위협을 느낀 자들이 ’건국전쟁‘을 덮어버리기 위해 ’파묘‘로 분풀이를 하고 있다”라고 말한 바 있다.

김 감독은 논란에 대해 “영화를 본 후 비판하고 결정을 해도 되는데, 유튜버들이 ’이 영화는 보면 안 된다‘고 하더라. 지령이 내려온 줄 알았다. 더 이상 반일이니 그런 감정보다는 ’건국전쟁‘ 같은 영화가 많이 알려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한민국을 구한 사람이 누구인지 진실의 영화에 눈을 돌려달라. ’파묘‘를 보지 말자는 이야기가 아니었다. 저들도 우리 영화를 보지 않는데, 굳이 그런 사악한 악령이 출몰하는 영화에 ‘서울의 봄’ 1300만 올린 것처럼 엉뚱한 짓 하지 말자. 그게 중요한 이유였다”라고 말했다.

한편, ’건국전쟁‘은 이승만 전 대통령과 건국 1세대들의 희생과 투쟁을 그린 작품으로 누적관객 100만 명을 돌파했다. park5544@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김덕영 감독, 파묘 논란 언급 “‘건국전쟁’ 보지마 지령 내려온 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