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유태오 "인연 다룬 시나리오, 읽는 것만으로 눈물 핑 돌았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패스트 라이브즈'서 첫사랑 찾는 해성 역…"매일 발음 연습"

"교포 출신으로 한국 남자 표현 두렵기도…인생 바꾼 작품"


(서울=연합뉴스) 오보람 기자 = "한국에서 인연은 매일 쓰는 말이잖아요. 이걸 로맨스에 꿰매서 서양 관객들한테 보여준다는 게 멋지다고 생각했어요. 시나리오를 읽고 상상하는 것만으로도 눈물이 핑 돌았습니다."

셀린 송 감독의 영화 '패스트 라이브즈' 주연 배우 유태오는 29일 종로구 한 카페에서 한 인터뷰에서 이 작품에 도전하게 된 배경을 묻자 이렇게 답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