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박지원 "해남 미스김·진도 송가인·목포 박지현이 함께 하는 대흥사 공연 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백꽃 캠프', 해남 홍보 위해 미스김 응원…캠프 건물에 응원 현수막 게시

더팩트

'해남의 딸' 가수 미스김이 TV조선 '미스트롯3' 톱10에서 4위로 6라운드에 진출하자 박지원 전 국정원장의 ‘동백꽃 캠프’가 미스김을 응원해 주목받고 있다./박지원 예비후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l 해남=오중일 기자] '해남의 딸' 가수 미스김이 TV조선 '미스트롯3' 톱10에서 4위로 6라운드 진출에 성공하자 박지원 전 국정원장의 '동백꽃 캠프'가 미스김을 응원해 주목받고 있다.

28일 박지원 예비후보 사무소인 동백꽃 캠프에 따르면 박 예비후보는 출연하는 지상파 방송과 유튜브 등에서 미스김 지지를 홍보하고 SNS에 투표와 응원을 독려하고 있다.

캠프 사무소는 일찍이 건물 안팎에 미스김 응원 현수막을 게첩하고, ‘1일 1 인기투표’와 ‘미스김 유튜브 영상보기’ 등을 적극 홍보하고 있다.

이처럼 동백꽃 캠프에서 미스김 응원에 팔 걷고 나선 이유는 해남 홍보 및 해남 지역의 우수한 관광 브랜드 알리기와도 관련이 있다.

해남은 북위 34도 17분 21초의 땅끝을 비롯해 ‘유네스코 세계유산’ 대흥사, 우리나라 최대 규모 공룡 화석지, 두륜산도립공원, 도솔암, 명량 해상케이블카 등을 비롯해 수려한 자연경관과 유서 깊은 문화유산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남도 여행 1번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연간 방문 관광객 수는 여수 2000만 명, 진도 500만 명에 비해 상대적으로 적은 편이다.

이에 박지원 예비후보의 동백꽃 캠프는 첫 번째 공약 '해남·완도·진도 KTX 시대를 열겠다'와 함께 해남 홍보 및 발전을 위한 계기로 미스김 응원에 나서고 있다.

진도군은 원조 '미스트롯1' 스타 송가인의 등장으로 진도 홍보는 물론 가수 송가인의 고향인 지산면 앵무리는 필수 관광코스로 자리 잡아 2020년 당시 주중 300여 명, 주말 1000여 명의 방문객이 찾아올 정도로 명소로 거듭났다.

박지원 예비후보는 이런 진도의 송가인 관광 효과에 주목하고 미스김의 선전이 해남 단결은 물론 ‘관광 해남’의 기폭제가 될 수 있다고 보고 미스김의 선전을 적극 응원하고 있다.

박 예비후보의 지지자들도 이에 화답해 SNS에서 '미스김은 톱3 결선으로, 박지원은 국회로'라는 재치 있는 홍보 문구를 퍼나르며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박 예비후보는 정월대보름 달맞이, 용왕제 등 해남과 완도 행사장을 방문해 "해남의 미스김이 결선에 진출해 진도의 송가인, 목포의 박지현과 함께 대흥사에서 공연을 갖게 된다면 얼마나 좋은 일이겠냐"며 "군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응원으로 미스김이 결선에 진출한다면 이러한 공연을 꼭 추진해 볼 만하다"고 말했다.

forthetrue@naver.com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