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응급실에서 의료진 폭행하고 행패…"명령조에 기분 나빠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응급실에서 의료진 폭행하고 행패…"명령조에 기분 나빠서"

대전동부경찰서는 병원 응급실에서 의료진을 폭행하고 난동을 피운 혐의로 50대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A씨는 지난 17일 오전 4시 5분쯤 안면부를 다쳐 대전 동구의 한 종합병원 응급실로 이송된 뒤 응급 구조사에게 주먹을 휘두르고 난동을 피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A씨는 술에 취한 상태로 '병원에 불을 지르겠다'고 위협하고 의료진을 향해 욕설을 내뱉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A씨는 의료진이 명령조로 말해 기분이 나빠서 그랬다고 진술했습니다.

이호진 기자(jinlee@yna.co.kr)

#응급실 #의료진폭행 #행패 #난동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