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영상] "비명 컷오프, 우연입니까 필연입니까?"…'임종석 컷오프'에 고민정 최고위원직 사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의 공천 갈등 뇌관으로 주목 받아온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오늘(27일) 서울 중성동갑 공천에서 배제 되었습니다.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전략공천관리위원장은 "서울 중구성동구갑에 전현희 후보자를 추천하는 것으로 의결했다"며 "반대 의견이 있었다면서도 여러 의원님들 간에 교차토론 심의가 있었다"고 밝혔습니다.

친문계를 비롯한 비명계는 현역의원 평가와 전략 선거구 지정, 여론조사의 불공정 논란 등 총선 공천 과정이 친명계를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임 전 실장의 컷오프 이후, 친문계로 여겨지는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은 기자회견을 열고 최고위원직을 사퇴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고 의원은 "지금 민주당은 '불신'이라는 가장 큰 위기에 직면해있다"며 "총선 전략이 보이지 않는다는 문제 지적이 우리 진영 안에서도 반복적으로 거론되고 있다"고 비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