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신상진 성남시장, 위례삼동선 조속 건설 현장실사단에 요청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성남=뉴스핌] 정종일 기자 = 경기 성남시가 민선 8기 공약사업으로 추진 중인 위례삼동선 건설사업과 관련 27일 한국개발연구원(KDI) 실무진과 함께 현장실사를 실시했다.

뉴스핌

위례삼동선 노선도.[사진=뉴스핌DB] 2024.02.27 observer0021@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현장실사에는 KDI, 국토교통부, 경기도, 성남시, 광주시 관계자 등이 참여한 가운데 사업노선에 대한 설명과 질의응답 후 사업 현장점검 순으로 진행됐다.

신상진 성남시장은 이날 시청을 방문한 현장 실사단에게 "현재 성남시는 재개발ㆍ재건축 등으로 교통혼잡이 매우 심각한 상황"이라며 "위례삼동선이 조속히 건설되어 성남 하이테크밸리 활성화, 서울도심과 경기 동남부권 지역간의 접근성 개선을 통한 지역균형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위례삼동선 건설사업은 위례신사선을 성남시 수정·중원 원도심과 성남하이테크밸리를 거쳐 광주시 삼동역까지 10.6km 연장하는 광역철도 사업이다.

총 8845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으로 올해 1월 기획재정부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된 후 지난 2월 8일 예비타당성조사가 시작됐다.

성남시 관계자는 "KDI의 현장조사를 거쳐 내년 예비타당성조사에 통과되어 위례삼동선이 빠른 시기에 착공될 수 있도록 시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observer0021@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