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임종석 배제 고민정 당직 사퇴‥여 '친윤 불패' 논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임종석 전 청와대 비서실장의 공천 여부로 관심을 모았던 서울 중·성동갑에 민주당이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을 공천하면서, 당내 '공천 갈등'이 정점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국민의힘에선 이른바 '친윤' 후보들이 잇따라 공천을 확정해 비판이 제기됐는데, 지도부는 적극 반박하고 있습니다.

윤수한 기자의 보도입니다.

◀ 리포트 ▶

더불어민주당 전략공천관리위원회는 서울 중·성동갑 지역구 총선 후보로 전현희 전 국민권익위원장을 결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