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장흥군, 인구감소지역대응 시행계획 확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인구감소지역대응위원회 심의회 모습 =장흥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조광태기자] 전남 장흥군은 지난 26일 인구감소지역대응위원회(위원장 이천영) 심의를 개최하고 2024년도 인구감소지역대응 시행계획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군은 인구감소지역지원특별법에 따라 5년 마다 중기 기본계획을 수립하고 연차별로 시행계획을 수립하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기본계획(2022~ 2026년)에는 ‘희망플러스 장흥’이라는 비전 아래, 4개전략과 16개 실천과제, 23개 세부사업이 담겼다.

지난해 시행계획에는 ▲문흥 빛의 거리 조성(40억원), ▲중흥촌 청년자립학교 조성(22억원), ▲군민이 함께하는 여흥마을 조성(30억원), ▲전세대 가족커뮤니티센터 조성(100억원), ▲힐링문흥 가족친화환경조성(30억원) 사업이 포함되어 추진 중이다.

올해는 ▲산림치유형 워케이션 조성(20억원), ▲정남진 편백숲 우드랜드 야간경관 개선(50억원), ▲청년자립학교 스마트팜 조성(2.5억원), ▲청소년 힐링로드 조성(7.5억원) 사업계획이 확정되었다.

사업비는 지방소멸대응기금 80억원이다.

심의회에서는 과년도 추진실적에 대한 점검 평가 뿐 아니라 지향하여야 할 인구정책 방향으로 정주인구 확대와 더불어 생활인구 유입 활성화를 위한 실효적 방안들이 제시되었다.

이천영 장흥군 부군수는 “지역의 인구감소 위기는 국가와 지자체가 함께 노력해야 하는 일이라고 강조하면서 대응계획을 만들어감에 있어 실질적이고 효과성이 큰 정책 위주로 계속하여 발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hogt@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