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4 (수)

경찰 기강 해이해졌나‥잇따르는 음주 시비에 신임 청장도 '곤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술에 취해 시민과 다툼을 벌이고, 출동한 동료 경찰과 몸싸움을 벌이고, 최근 서울경찰청 기동단 소속 경찰관들의 기강해이가 도를 넘고 있습니다.

조직관리에 구멍이 뚫렸다는 지적이 나옵니다.

변윤재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지난주 금요일 밤 길거리를 지나던 모녀에게 술에 취한 40대 남성이 시비를 겁니다.

그런데 이 남성, 출동한 경찰이 확인해보니 서울경찰청 기동단 소속 현직 경찰관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