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이준석 "지역구 출마 60∼70명 될 것…대구 출마도 검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는 26일 "현재 지역구 출마가 확실시되는 후보가 60~70명 정도 된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그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등록된 후보만 50명을 넘어선 것으로 아는데, 80명 정도는 (지역구 출마 후보로) 보고 있다"며 "후보 등록 때까지는 그 이상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개혁신당은 이날 김종인 공천관리위원장 선임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공천 작업에 돌입한다. 공관위원은 김 위원장을 포함한 7명으로, 공천에 관한 모든 과정은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이 대표는 김 위원장이 자신의 지역구 출마지를 대구로 제안한 것과 관련 "김 위원장의 발언은 정권 심판이나 보수의 적장자론을 가지고 정확히 정면승부하자는 말씀 같다"며 "다 틀 안에 놓고 검토한다"고 했다.
아시아경제

이준석 개혁신당 대표가 26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사진=김현민 기자 kimhyun8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