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6 (화)

"예술을 한 것 뿐" 경복궁 낙서 모방범 오늘 첫 재판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화공짜

특정 사이트 이름까지

지난해 말 경복궁 담벼락에 낙서 테러

그리고 하루 만에 바로 옆에 또 낙서

붉은색으로 특정 가수와 앨범 이름 써

28살 설모씨 경찰이 공개 수사 나서자

하루 만에 자수

[경복궁 모방범]

(자진출석하신 이유가 뭐예요?)

...

범행 직후 쓴 글엔

"예술을 한 것뿐"

"짓궃은 장난을 좀 치고 싶었다"

"안 죄송하다"

결국 구속기소

오늘 설 씨에 대한 첫 재판 열려



조택수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