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배민, 외식업주 자녀에 최대 600만원 장학금·멘토링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우아한형제들이 장학생으로 선정되는 외식업 사장의 고등학생 및 대학생 자녀들에게 1인 최대 600만원을 지원한다.

26일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대표 이국환)은 ‘우아한 사장님 자녀 장학금’ 2024년도 장학생을 모집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장학 제도는 우아한형제들 창업주인 김봉진 전 의장이 외식업 사장들을 위해 마련한 200억원 규모의 ‘우아한 사장님 살핌기금’에서 지난 2022년부터 100억 원 규모(우아한형제들 법인기금도 추가)로 운용되는 장학 프로그램이다.

사랑의열매가 기금 운용을 맡고, 비영리교육소셜벤처 점프가 장학생 선발 등 장학사업 운영을 담당한다.

우아한 사장님 자녀 장학금 프로그램을 통해 지난해까지 총 619명에게 36억원 규모의 장학금 및 멘토링, 체험 프로그램 등이 지원됐다. 앞서 선발돼 장학금 지원을 받은 장학생들은 학업유지와 취업 뿐만 아니라 자신의 꿈과 취미를 찾는 데 큰 도움이 됐다고 입을 모았다.

실제 지난해 장학금을 받은 외식업주 자녀들 중 상당수는 휴학 및 아르바이트 대신 학업을 유지하고 성적 향상 효과까지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우아한형제들 관계자는 “장학생 선발 전 휴학 및 졸업유예를 경험하거나 고려했던 대학생이 전체의 50.3%로 절반에 달했으나 장학생 선발 후 휴학이나 졸업유예를 고려하는 비중이 11.9%로 크게 줄었다”며 “1년 만에 성적이 오르거나 높은 학점을 받는 학생들의 비중도 8~10% 가량 늘었다”고 말했다.

또 장학금 지원 외에도 외식업주인 부모님과 함께할 수 있는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해, 가족 및 부모와의 관계 개선에도 도움이 됐다는 의견이 많았다. 지난해 우아한 사장님 자녀 장학금 지원을 받은 장학생의 98%가 ‘외식업을 하시는 부모님의 어려움을 이해하게 됐다’고 응답해 부모님의 고충에 대한 이해가 깊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우아한 사장님 자녀 장학금은 배달의민족 입점업주가 아니어도 외식업주 가정의 고등학생, 대학생 자녀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지원 자격은 부모님(부친 또는 모친)이 1년 이상 외식업을 운영하고 있으면서 기준 중위소득 130% 이하인 고등학생 및 대학생 자녀다. 대학생의 경우 학자금 지원구간이 ‘복지자격’ 또는 6구간 이하에 해당하는 경우가 대상이다.

고등학생은 연간 학업지원금 300만원, 대학생은 연간 학업지원금 400만원(일반전형) 또는 주거비 지원금 600만원(주거독립전형)을 받을 수 있다. 지원금 이외에도 고등학생 대상으로는 장학생 자녀 및 부모님을 위한 문화체험, 대학생에는 진로탐색 멘토링 및 네트워킹 등 다양한 역량강화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신청기간은 오늘(26일)부터 3월12일까지며, 우아한 사장님 자녀 장학금 지원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자 본인인 외식업주 자녀의 정보로 가입 및 신청해야 한다. 올해는 이주배경(다문화)가정 자녀 우대사항이 추가돼 해당 업주 자녀의 경우, 관련 서류를 추가로 제출하면 된다.

김중현 우아한형제들 가치경영실 실장은 “함께 성장하기 위해서는 외식업 사장님들의 가게 운영 뿐만 아니라 실질적인 생계 및 가정에서의 애로사항을 살펴보는 것도 중요하다”면서 “배민은 앞으로도 건강한 외식산업 생태계를 위해 사장님들의 어려움을 해결하고, 성장을 돕는 데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