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마포을에 운동권 출신 투입‥김현아 공천은 재검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운동권 청산'을 총선 구호로 내세운 국민의힘이, 전향한 운동권 출신 인사를 '86 세대'의 야당 중진 의원 지역구에 전략공천해 맞불을 놨습니다.

공천 막바지로 접어든 국민의힘은 아직 지역구 의원들의 공천 배제가 한 명도 드러나지 않고 있지만, 현역 의원들의 불출마 선언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손하늘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1985년 미국문화원 점거 사건의 주역으로 대표적 운동권 인사였다 전향한 함운경 민주화운동동지회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