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최상목 "정부, 부자 감세한 적 없다...내수 촉진 감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최상목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윤석열 정부는 부자 감세를 한 적 없다며 내수 촉진과 투자자를 위해 감세할 뿐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최 부총리는 어제(23일)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더불어민주당 김경협 의원이 정부는 정말 부자 감세 말고는 아무것도 안 할 작정이냐고 묻자 이같이 답했습니다.

이어 감세 혜택이 대기업과 슈퍼 부자들에게 집중되고 있는 건 사실 아니냐는 지적에도, 그렇지 않다고 반박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