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작업실에서 숨진 채 발견..."범죄 혐의점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예명 '신사동호랭이'로 알려진 유명 작곡가 이호양 씨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오늘(23일) 오후 이 씨와 연락이 닿지 않는다는 신고를 접수해 서울 삼성동 작업실에서 이 씨를 발견했습니다.

경찰은 이 씨가 사망한 시간과 장소 등은 확인해주기 어렵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현재까지 범죄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이 씨 소속사 관계자는 YTN과 통화에서 숨진 이 씨가 어제(22일)까지만 해도 관계자들과 업무와 관련해 논의했다고 설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