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영상] "수백만 원 명품백 vs 10만 4천 원짜리 식사, 어떤 게 더 법 위반입니까?"…법무부장관이 남긴 답변

댓글 6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어제(22일) 열린 국회 대정부질문에서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김건희 여사의 '명품백' 논란을 겨냥했습니다.

김 의원은 "유권자도 아닌 당 관계자와 운전기사, 자기 변호사와 10만 4천 원 식사를 한 것을 가지고 선거법 위반이라고 판단한 검사가 있다는 소리를 들어보지 못했다"며 "그런데 대한민국 검찰이 이런 사건을 기소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수백만 원짜리 디올백은 눈에 보이지 않는 검찰이 유권자가 포함되지도 않는 10만 4천 원짜리 식사를 기소한다면 어느 국민이 이런 검찰을 국민의 검찰이라고 하겠냐"고 비판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