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4 (수)

"HD현대중공업 입찰 자격 심의에 정무적 판단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방산 기밀을 빼내 공유한 혐의로 직원들이 유죄 판결을 받은 HD현대중공업을 상대로 정부 제재 논의가 재개되는데 대해 방사청장이 "법 규정"을 거듭 강조했습니다.

석종건 방사청장은 국방부 기자단과 만나 오는 27일 계약심의위원회에 HD현대중공업 안건이 상정된데 대해 "정무적으로 판단하지 않겠다"며 이 같이 언급했습니다.

앞서 이채익·권명호 국민의힘 의원은 국회 기자회견에서 "HD현대중공업 입찰이 제한될 경우 양질의 일자리가 사라진다"며, "방사청의 현명한 결정"을 요구했습니다.

[갈태웅]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