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9 (금)

송파구, AI로봇 활용 발달장애인 돌본다…3월부터 교육 지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2월까지 AI 돌봄로봇 카티’ 활용해 발달장애인 교육 보조 및 돌봄 지원

▲기본 생활대화 ▲동요 따라부르기 ▲인사와 센서에 의한 교감까지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송파구(구청장 서강석)가 오는 3월부터 AI(인공지능) 돌봄 로봇을 활용해 발달장애인 교육 보조 및 돌봄 지원에 나선다고 밝혔다.

구는 발달장애인에 대한 교육과 상담 인프라 부족 문제를 해결하고자 돌봄서비스에 스마트기술을 도입한 '발달장애인 교육보조 및 돌봄로봇' 사업을 기획했다. ‘서울시 돌봄로봇 테스트베드 서울 실증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이에 구는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교육 및 돌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발달장애인에게 AI 돌봄 로봇을 지원할 방침이다.

이 사업은 유아용 멀티턴 대화 AI ‘카티’를 활용하여 발달장애인의 교육을 돕고, 가정 내 돌봄을 지원하는 복지 서비스다. 지원 대상은 만 18세 이상 성인 발달장애인의 직업훈련과 일자리 사업을 지원·운영하는 ‘송파발달장애인 평생교육센터’의 학생이다.

상반기에는 평생교육센터에 ‘카티’를 활용한 AI 돌봄로봇 20대를 제공해 교육 보조 및 돌봄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카티’를 활용한 AI 돌봄로봇은 ▲기본 생활 대화 기능 ▲동요 등 노래하기 기능을 갖춰 인형을 활용해 다양한 교육을 진행할 수 있도록 수업을 지원한다. 또, 로봇에 탑재된 센서를 통해 ▲반김인사와 교감을 나눌 수 있어 정서 교육에 큰 도움을 준다.

하반기에는 평생교육센터 발달장애인 각 가정에 로봇을 제공해 돌봄서비스도 지원할 예정이다.

서강석 송파구청장은 “스마트한 기술을 활용한 AI돌봄로봇이 교육, 돌봄 등 기본 생활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발달 장애인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사회적 약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지원책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