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공수처, '고발사주 의혹' 윤석열·한동훈 재수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가 이른바 '고발사주 의혹'에 대해 무혐의 처분했던 윤석열 대통령과 한동훈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에 대한 재수사에 나섰습니다.

공수처는 윤 대통령이 검찰총장 시절 야당을 통해 범여권 정치인 등에 대한 고발을 사주했다며 시민단체가 고발한 사건을 수사3부에 배당했습니다.

공수처는 제21대 총선을 앞두고 당시 국민의힘 김웅 국회의원 후보에게 고발장을 전달한 혐의로 손준성 검사를 기소하면서 윤 대통령과 한 위원장에 대해 무혐의 처분한 바 있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박솔잎 기자(soliping_@mbc.co.kr)

ⓒ MBC&iMBC 무단 전재, 재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