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언어센터 장애아동 상습 폭행' 재활사 구속영장 기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장애아동들을 수차례 폭행한 혐의를 받는 30대 언어치료센터 재활사가 구속을 피하게 됐습니다.

수원지방법원 안산지원은 어제(21일) 언어치료센터 재활사 30대 남성 A 씨에 대한 구속영장 청구를 기각했습니다.

법원은 A 씨가 도주하거나 증거를 인멸 할 우려가 있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판단했습니다.

A 씨는 지난해 5월부터 10월까지 자신이 일하던 경기 시흥에 있는 언어치료센터에서 치료받던 장애아동 십여 명을 여러 차례 때린 혐의를 받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