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5 (월)

'600만뷰' 라면슈퍼 할머니가 부산 '이재용 어묵집'사장을 만났을 때[채연삶의현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600만뷰' 라면슈퍼 할머니가 부산 '이재용 어묵집'사장을 만났을 때[채연삶의현장]

80대 할머니가 홀로 운영 중인 부산의 '이름 없는' 라면 슈퍼. 최근 한 손님이 SNS에 '문 닫을 위기 속에 할머니 손맛에 울컥했다'며 후기를 남겨 6백만 뷰 넘는 조회수를 기록하며 연일 화제인데요. 이 가게에 이재용이 왔다간 뒤로 '매출 5배가 뛴' 어묵집 사장님이 다녀갔는데, 두 사람이 만난 이유는 무엇이었을까요?

#이재용어묵집 #부산노포 #부산라면가게 #부산라면할머니 #부산보수동 #깡통시장어묵 #어묵라면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