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경과원, 창업지원 전문기관과 스타트업 혁신성장 모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7개 창업 지원 전문기관이 21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스타트업 성장 지원을 위한 교류회를 진행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수원=좌승훈기자〕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은 21일 판교 스타트업캠퍼스에서 스타트업 지원 전문기관들과 함께 스타트업의 성장을 도모하기 위한 소통 및 지원사업 협력 방안을 모색하는 교류회를 가졌다.

이번 교류회는 최근 자금 조달 문제, 원가상승에 따른 비용증가, 인력 부족 등으로 도내 스타트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에서 중단기 대책을 마련하고, 공동 협력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한국청년기업가정신재단,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성균관대 인공지능기업협력센터, 글로벌디지털혁신네트워크,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등 총 7개 기관의 임직원들이 참석했다.

참여 기관들은 핵심 역량과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스타트업 성장을 위한 공동 협력 및 연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특히 올해 9월에 최초로 열릴 예정인 ‘경기도 글로벌 스타트업 박람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기관별 협업 방안에 대해 심도 있게 의견을 교환했다.

앞서 경과원은 민선 8기 경기도 시즌2에 발맞춰 ‘스타트업 천국 경기도 조성’을 핵심 프로젝트로 선정하고, AI 중심의 창업가육성 연 1000명, 해외진출 100개사 이상, 투자유치 1000억 원 이상 등 구체적인 실행계획을 제시한 바 있다.

임종빈 경과원 스타트업본부장은 “우리나라 대표 혁신클러스터인 판교테크노밸리는 경기도를 넘어 대한민국에서 혁신을 창출하는 핵심적인 지역”이라며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지속적인 교류 및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oonjs@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