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6 (화)

‘네카라쿠배당토’ 중 지난 1년 동안 가장 많이 성장한 앱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카카오톡 앱, 월평균 사용자 수·1인당 월평균 사용시간·실행횟수 1위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왕진화 기자] 카카오톡 앱이 월평균 사용자 수 및 1인당 월평균 사용시간, 1인당 월평균 실행횟수에서 모두 1위를 차지했다.

21일 앱/리테일 분석 서비스 와이즈앱·리테일·굿즈는 네카라쿠배당토(네이버·카카오·라인·쿠팡·배달의민족·당근·토스) 앱의 월평균 사용자 변화를 분석해 이같이 발표했다.

와이즈앱·리테일·굿즈가 한국인 스마트폰 사용자(Android+iOS)를 표본 조사한 결과, 지난해 1인당 월평균 사용시간이 가장 길었던 앱은 1위 카카오톡, 2위 네이버 순이었다.

이는 각각 708분, 522분으로 나타났다. 사용시간 증가율이 가장 높은 앱은 토스였다. 지난 2022년 53분에서 2023년 81분으로, 전년 대비 52.8%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그 뒤로 라인, 당근, 쿠팡, 카카오톡, 네이버, 배달의민족 순이었다.

네카라쿠배당토 앱 중 카카오톡은 지난해 4799만명으로, 지난 1년 동안 가장 많은 월평균 사용자를 기록했다. 증가율이 가장 높은 앱은 토스였다.

토스 월평균 사용자는 지난 2022년 1396만명에서 2023년 1818만명으로 늘어났다. 이는 30.3% 증가한 수치다. 그 뒤를 라인, 배달의민족, 쿠팡, 카카오톡, 네이버, 당근 순으로 이었다.

1인당 월평균 실행횟수 증가율 역시 토스가 가장 높았다. 지난 2022년 149회에서 지난해 260회로 74.5% 증가했다.

2위는 당근(161회, 13.4%↑)이었고 이어 ▲라인 (210회, 10.5%↑) ▲쿠팡 (118회, 8.3%↑) ▲네이버 (336회, 1.8%↑) ▲카카오톡(1572회 1.7%↑), ▲배달의민족(64회, 11.1%↓) 순이었다.

디지털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