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코미디나 하지 뭔 정치냐"..개그맨 서승만, 민주당 비례 출마

댓글 17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개그맨 서승만. / 서승만 페이스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개그맨 서승만씨(60)가 제22대 국회의원 선거에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후보로 출마하겠다고 밝혔다.

서씨는 지난 20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방송과 문화, 예술 분야밖에 몰랐던 제가 늦은 나이에 정치의 길에 들어서려고 한다"라며 "오는 4·10총선에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후보로 출마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갑자기 개그맨이 무슨 정치냐고 하는 분들도 있겠지만, 드라마보다 비현실적이고 개그보다 더 웃긴 현실에 국민의 한 사람으로서 두려움과 절박함을 느낀다"라며 "그냥 본 적 없는 정권의 무도함과 비상식에 떠밀려서 우리의 삶이 난파 직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제서야 제 목소리를 내는 것이 한편으로는 부끄럽다"라며 "저는 그동안 방송국에서 수직적 문화를 없애려고 애썼고, 대학로와 종로에서는 배우와 스텝의 합리적 소득을 보장하려고 노력했다. 그리고 문화 콘텐츠를 통해서 어린이 안전과 국민 안전을 실천해 왔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생활이 곧 정치고 정치가 존재하는 이유는 보통의 시민을 위한 것이라 알고 있다. 정치에 관심을 두지 않으면 가장 저급한 인간이 지배를 받는다는 것을 알고 있다"라며 "공동체의 바른 생각과 이를 향한 실천이 좋은 정치에 이르는 길이라고 믿는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하던 코미디나 하지 뭔 정치인이냐, 하는 분들을 위해 다시 한번 호소 드린다"라며 "변화는 평범한 한 사람으로부터 시작된다. 저 같은 사람도 목소리를 내야 하는 이 현실을 외면하지 말아달라. 용기 내어 함께 목소리를 내달라"라고 호소했다.

서씨는 지난 대선 때 이재명 후보 지지를 공개 선언한 바 있다. 원외 친명 조직인 '더민주전국혁신회의' 공동대표도 맡고 있다.
#비례대표 #서승만

yuhyun12@fnnews.com 조유현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