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이슈 국방과 무기

[단독]주한미군 F-16, 군산서 이륙 직후 추락…조종사 비상탈출한 듯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전북 군산기지에서 이륙 후 비행 중 인근에 추락

5월 같은 부대 F-16 평택 추락 사고 3개월 만에 또 사고

동아일보

전북 군산기지에 배치된 주한 미 공군의 F-16 전투기. 동아일보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주한 미 공군의 F-16 전투기 1대가 11일 오전 전북 군산기지에서 이륙 직후 추락했다. 사고기에 타고 있던 미군 조종사는 비상탈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 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전 전북 군산기지에서 주한 미 공군의 F-16 전투기 1대가 이륙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인근 지상에 추락했다. 사고기의 조종사는 비상탈출했다고 한다. 조종사의 현재 상태와 민간 피해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주한 미 공군은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전북 군산기지에는 주한 미 7공군 예하 8전투비행단 소속 F-16 전투기 전력이 배치 운용 중이다.

앞서 5월에도 같은 부대의 F-16 전투기 1대가 비행 훈련 중 경기 평택시 농지 인근에 추락한 바 있다. 당시에도 조종사는 비상탈출했고, 민간인 등 인명 피해는 없었다.

윤상호 군사전문기자 ysh1005@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