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경찰, 어머니 때려 숨지게 한 30대 아들 체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찰, 어머니 때려 숨지게 한 30대 아들 체포

친모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로 30대 아들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는 어제(10일) 존속상해치사 혐의로 A씨를 긴급체포했습니다.

A씨는 지난 9일 밤 경기도 안양의 한 아파트에서 60대 친모 B씨의 얼굴과 머리 부위를 때려 숨지게 한 혐의를 받습니다.

A씨는 범행 직후 아버지와의 전화 통화에서 "엄마와 다퉜다"는 취지로 말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경기 오산의 한 숙박업소에서 검거된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경위와 동기, 살해 고의성 여부 등을 조사할 방침입니다.

나경렬 기자 (intense@yna.co.kr)

#존속상해치사 #안양 #체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