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尹대통령, 오늘부터 네덜란드 국빈방문…'반도체 세일즈 외교' 나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박성준 기자 =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는 11일부터 3박 5일 일정으로 네덜란드를 국빈 방문한다. 한국 정상의 네덜란드 국빈 방문은 1961년 수교 후 처음이다. 특히 윤 대통령은 국내 대기업 총수들과 세계 1위 반도체 노광장비 기업인 ASML을 방문해 대(對)한국 투자를 끌어내는 '세일즈 외교'에 나선다.

윤 대통령은 이날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 도착해 저녁 현지 교민들을 격려하는 동포 만찬 간담회로 순방 일정을 시작한다.

윤 대통령은 공식 일정 첫날인 12일(현지시간) 빌렘 알렌산더 국왕으로부터 공식 환영식과 친교 오찬을 가진 뒤, 알렉산더 국왕과 함께 벨트호벤에 소재한 ASML 본사를 방문한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최태원 SK그룹 회장 등 재벌 총수들도 동행할 예정이다.

뉴스핌

[성남=뉴스핌] 이호형 기자 =윤석열 대통령과 부인 김건희 여사가 20일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찰스 3세 영국 국왕의 초청으로 영국 국빈 방문 순방길에 오르고 있다. 한편 윤 대통령은 리시 수낵 영국 총리와의 정상회담서 첨단 기술·우주·청정에너지·방위 산업 등 경제분야 협력을 논의할 예정이다. 2023.11.20 leemario@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국빈 방문 일정에서 최대 관심사는 ASML에 방문해 한국 투자 확대를 이끌어낼지 여부다. ASML은 극자외선(EUV)을 이용해 반도체를 생산하는 노광장비 세계 시장 점유율 1위 기업으로, 세계에서 EUV 노광장비를 유일하게 생산하고 있다.

네덜란드는 반도체 설계·제조장비 등 주요 반도체 밸류체인마다 다양한 기업들이 포진해 있는 세계적인 반도체 강국이기도 하다.

윤 대통령은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계기 마르크 뤼터 네덜란드 총리와의 오찬 회담, 피터 베닝크 ASML 최고경영자(CEO)와의 두 차례 만남 등을 통해 ASML의 한국 공장 투자를 요청한 바 있다.

같은 날 저녁 암스테르담 왕궁에서는 빌렘-알렉산더 국왕과 막시마 왕비 주관으로 국빈만찬이 개최된다. 양국의 정·재계, 문화·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의 주요 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빌렘-알렉산더 국왕과 대통령의 만찬사가 계획돼 있다.

공식 일정 둘째 날인 13일 윤 대통령은 네덜란드 정부 소재지인 헤이그로 이동해 상·하원의장 합동 면담, 마크 루터 네덜란드 총리와의 단독 면담, 공동기자회견, MOU 서명식 및 총리 주최 정부 오찬 등의 일정을 갖는다.

오찬을 마친 뒤 윤 대통령은 한국의 독립운동을 기념하는 장소인 이준 열사 기념관을 방문할 예정이다.

이날 오후 대통령은 암스테르담으로 돌아온 후 빌렘-알렉산더 국왕과 함께 암스테르담 왕궁에서 개최되는 네덜란드 참전용사 및 유족 간담회에 참석한 뒤 우리 경제사절단과 네덜란드 주요 기업 대표가 참석하는 한-네덜란드 비즈니스 포럼의 특별세션에도 참석한다.

국빈 방문 마지막 일정으로 윤 대통령 부부는 이날 저녁 우리 정부가 암스테르담 시내 공연장에서 빌렘-알렉산더 국왕과 막시마 왕비를 주빈으로 초청한 가운데 개최하는 답례 문화공연에 참석한다. 윤 대통령 부부는 순방 일정을 마친 뒤 14일 귀국길에 오른다.

윤 대통령은 네덜란드 국빈 방문차 출국을 하루 앞두고 AFP 통신과의 서면 인터뷰에서 "핵심 산업이 미국과 중국 경쟁으로 인한 지정학적 혼란으로 어려움을 겪는 가운데 한국은 앞으로 네덜란드를 비롯해 미국·일본 등 주요국들과 반도체 협력을 대폭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parksj@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