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3 (일)

안철수 "이준석 신당 성공 확률 낮아…킬리만자로의 표범 추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국민의힘 안철수 의원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안철수 의원은 오늘(7일) 이준석 전 대표의 신당 창당에 대해 "창당할 확률도 낮게 보고 있고 성공 확률은 더 낮다"고 평가했습니다.

안 의원은 이날 SBS 라디오 '김태현의 정치쇼'와의 인터뷰에서 "이 전 대표에게 맞는 신당 주제가를 추천하고 싶다. 조용필의 '킬리만자로의 표범'이 있다. 가사가 잘 어울린다"고 말했습니다.

'킬리만자로의 표범'은 1985년 발표된 조용필의 노래로 "먹이를 찾아 산기슭을 어슬렁거리는 하이에나를 본일이 있는가. 짐승의 썩은 고기만을 찾아다니는 산기슭의 하이에나. 나는 하이에나가 아니라 표범이고 싶다. 산정 높이 올라가 굶어서 얼어 죽는 눈 덮인 킬리만자로의 그 표범이고 싶다"는 가사를 담고 있습니다.

안 의원은 노래 가사 중 어느 부분이 이 전 대표의 신당과 어울리는지에 대해서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았습니다. 다만, "얼마 전에 보니까 이 전 대표가 현역 의원 20명을 모을 수 있다고 이야기를 한 것 같은데, 지금 현재로 봐서는 여당 현역 의원 중 탈당할 가능성이 있다고 알려진 의원은 한명도 없다"며 "사람이 없다는 뜻"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안 의원과 이 전 대표는 지난 10월 서울 강서구청장 보궐선거 유세 과정에서 불거진 안 의원의 욕설 논란을 계기로 사사건건 부딪치고 있습니다. 안 의원은 이 전 대표가 사실상 해당 욕설 논란을 촉발시켰다며, 이 전 대표에 대한 제명 징계 서명 운동을 벌였고, 이 전 대표는 "나는 아픈 사람 상대하지 않는다"고 맞섰습니다.



박지윤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