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연차 쓰고 새벽 1시부터 대기"…충남 유일 공공산후조리원 가보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다음 이슈 전해드립니다. 우리나라 산모 10명 중 8명은 아이 낳고 곧바로 산후조리원에 들어갑니다. 산후조리원이 필수는 아니라지만, 필수처럼 자리 잡은 지 오래죠. 문제는 비용인데, 전국에서 가장 비싼 곳은 얼마나 할까요. 서울 강남에 있는데 이 산후조리원, 2주 특실 쓰는데 3800만원이 듭니다. 가장 싼 곳은 충북 청주에 있는데 일반실 130만원입니다. 대략 30배 차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