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3 (일)

이슈 모바일 게임 소식

미드폼 콘텐츠 확대하는 LGU+, '밤이 되었습니다'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디지털데일리



[디지털데일리 채성오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의 콘텐츠 스튜디오인 '스튜디오 엑스 플러스 유(STUDIO X+U)'가 미드폼 드라마 '밤이 되었습니다'를 U+모바일tv에서 공개한다고 4일 밝혔다. STUDIO X+U는 지난달 23일 종영한 '하이쿠키' 흥행에 이어 또 다른 미드폼 드라마를 선보이며 미드폼 콘텐츠 제작 경쟁력 강화에 나섰다.

총 12부작으로 구성된 밤이 되었습니다는 하이틴 감성을 가미한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로 종료가 불가능한 의문의 마피아 게임에 강제로 참여 하게 된 '유일고등학교' 학생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밤이 되었습니다는 OCN 드라마 ‘써치'와 영화 '무서운이야기' 등을 연출한 임대웅 감독이 참여했으며 ▲영화 '사바하'와 SBS '라켓소년단' 주연을 맡은 배우 이재인 ▲tvN 드라마 '불가살'과 시네마천국 '핀란드 파파' 등에서 입지를 다진 김우석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로 얼굴을 알린 배우 최예빈 등 Z세대 대표 배우들이 주연을 맡았다.

이날 0시부터 U+모바일tv를 통해 에피소드 4편을 동시 공개한 밤이 되었습니다는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한 회씩 순차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U+모바일tv 공개 이후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넷플릭스에서도 오는 7일부터 매주 목요일마다 4편의 에피소드를 국내 시청자들에게 공개한다.

뿐만 아니라 밤이 되었습니다는 첫 방송 전부터 해외 수출 역시 확정지으며 해외 진출의 신호탄을 쐈다. 밤이 되었습니다는 미주, 유럽 등 총 190여개국에서 서비스하고 있는 글로벌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라쿠텐 비키를 비롯해 일본 아마존 프라임 비디오(Channel K), 태국 모노맥스, 동남아시아 VIU, 홍콩 myTV SUPER 등 해외 OTT 플랫폼에서도 공개될 예정이다. 동남아시아 K-PLUS, 베트남 K+ 등의 해외 채널 방영도 확정했다.

LG유플러스는 미드폼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강화하고자 새로운 미드폼 드라마 제작에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STUDIO X+U는 드라마 하이쿠키를 넷플릭스에 유통하며 경쟁력을 입증한 바 있으며 '브랜딩인성수동', '노 웨이 아웃' 등 다수 미드폼 드라마 제작과 론칭을 준비하고 있다.

이덕재 LG유플러스 STUDIO X+U 최고콘텐츠책임자(CCO)는 "하이쿠키에 이어 밤이 되었습니다를 공개하며 STUDIO X+U만의 특색있는 미드폼 콘텐츠 라인업을 풍성하게 꾸릴 예정"이라며 "오징어 게임의 흥행으로 데스게임이라는 소재가 대중들에게 친숙해진 만큼, 밤이 되었습니다를 통한 해외 시청층을 확보해 글로벌 콘텐츠 스튜디오로 성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 Copyright ⓒ 디지털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