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5 (화)

필리핀 민다나오 또 강진…3일 연속 규모 7.0 안팎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2일(현지시간) 필리핀 수리가오델수르 히나투안에서 지진이 발생해 사람들이 대피하고 있다. 히나투안/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섬 인근 해역에서 사흘 연속 규모 7.0 안팎의 강진이 이어지고 있다.

4일(현지시간) 유럽지중해지진센터(ESMC)에 따르면 필리핀 남부 민다나오섬 인근 해역에서 규모 6.8의 지진이 발생했다.

앞서 지난 2일 이곳에서는 규모 7.6의 강진이 처음 발생했다. 이후 이튿날 규모 6.6 강진, 사흘째인 이날 규모 6.8 강진까지 3일 연속 규모 7.0 안팎의 강진이 지속 중이다.

사흘째 지진은 오전 3시 49분 필리핀 민다나오섬 북부의 부투안 동쪽 117km 지점에서 발생했다. 진앙은 바닷속 약 39km인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은 "미국 쓰나미 경보 시스템은 이번(4일) 지진에 따른 쓰나미 위험은 없다"고 밝혔다.

강진 첫날(2일)에는 쓰나미 경보가 발령됐으며 최소 2명이 사망하고 여러 명이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쓰나미 경보는 해제됐으나 교량이 파괴되고 전력 공급이 중단되는 등 피해가 발생했다고 당국은 밝혔다.

[이투데이/김준형 기자 (junior@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