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대통령실 신임 대변인 김수경 통일비서관 “국민 눈높이 맞출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신임 대통령실 대변인에 임명된 김수경 통일비서관이 3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임명 소감을 밝히고 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통령실이 3일 신임 대변인으로 김수경 통일비서관을 공식 임명했다.

김수경 대통령실 신임 대변인은 이날 저녁 6시 10분경 용산 대통령실에서 “복잡하고 어려운 국정 사안을 최대한 국민 눈높이에서 알기 쉽게 친절히 설명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 “얼마나 어렵고 중요한 자리인지 잘 알기 때문에 어깨가 굉장히 무겁다”면서 국민 여러분께 왜국 없이 정확하게 국정을 전달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2000년부터 2004년까지 동아일보 기자 생활을 한 김 대변인은 미국 스탠퍼드대학에서 사회학 박사 학위를 땄다.

이후 북한 인권을 연구하며 고려대 연구교수, 통일연구원 연구위원, 통일부 통일교육위원 및 정책 자문위원 등을 지냈다.

한신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로 재직 중이던 올해 대통령실로 자리를 옮겼다.

[이투데이/박꽃 기자 (pgot@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