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한밤중 길가는 여성 2명에 흉기 휘두른 30대 체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기사와 직접적 관련 없는 참고사진. 게티이미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면식 없는 여성을 흉기로 찌르고 소지품을 훔쳐 달아난 뒤 또 다른 여성을 흉기로 위협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일 서울 구로경찰서는 강도상해, 특수강도미수 혐의로 30대 남성 A 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전날 오후 10시 8분경 서울 구로구 가리봉동 길거리에서 지나가는 여성을 흉기로 찌른 뒤 가방과 입고 있던 패딩, 패딩 주머니에 있던 휴대전화 및 지갑 등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이 여성은 흉기에 허벅지를 찔렸고 저항하는 과정에서 손가락을 베였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A 씨는 이날 0시 13분경 서울 금천구에서 또 다른 여성을 흉기로 위협한 혐의도 받는다. A 씨는 흉기로 위협하며 금품을 빼앗으려 했지만 피해자가 달아나 미수에 그쳤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이날 0시 30분경 A 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범행 동기와 경위 등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검토할 방침이다.

이혜원 동아닷컴 기자 hyewon@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