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부동산원, 본사 및 서울강남지사 공간안전 인증 획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한국부동산원 본사. [한국부동산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신혜원 기자] 한국부동산원은 본사 및 서울강남지사가 한국안전인증원 주관 ‘공간안전인증’을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공간안전인증제는 소방청이 감독하고 한국안전인증원이 주관하는 제도로 안전을 중시하는 기업문화를 정착시키기 위해 운영되고 있다.

인증 기간은 3년이며, 인증을 획득한 사업장에는 화재안전조사 제외, 소방시설 종합정밀점검 대상 면제, 대한민국 안전대상 심사 가산점 부여 등의 혜택이 주어진다.

한국부동산원은 재난·안전 분야의 외부 전문가의 서류심사 및 현장 심사에서 사업장의 위험 요소를 적극적으로 개선한 점을 높게 평가받아 이번 공간안전인증 기업으로 최종 선정됐다.

특히 소방 안전을 위한 철저한 소방재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비상 체계를 구축하고 있으며,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다양한 안전보건 문화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손태락 한국부동산원 원장은 “이번 공간안전인증 획득을 통해 우리 원의 재난·안전관리 역량을 인정받게 되어 의미있게 생각한다”며 “우수한 안전관리 사례를 원내에 전파하여, 보다 안전한 사업장을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hwshin@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