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검은 사제들' 장재현 감독 새 오컬트 영화 '파묘' 내년 2월 개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이뉴스24 정승필 기자] '검은 사제들'과 '사바하'로 국내 오컬트 장르에 한 획을 그은 거장 장재현 감독이 내년 2월 차기작 '파묘'로 극장가를 찾아온다.

아이뉴스24

장재현 감독이 영화 '사바하'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급사 쇼박스는 29일 장 감독의 신작 '파묘'가 내년 2월 개봉한다고 밝혔다.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로 배우 최민식과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이 출연한다.

제목에서도 알 수 있듯 파묘라는 소재가 주는 신선함으로 일찍이 영화 팬들의 주목을 받았다.

또한 풍수사, 장의사, 무속인이라는 직업적 특징을 영화에 녹여내 오컬트 장르의 매력을 정점까지 끌어올릴 것으로 기대된다.

아이뉴스24

29일 공개된 영화 '파묘' 스틸컷. 배우 최민식,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이 출연한다. [사진=쇼박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믿고 보는 배우 최민식은 이번 작품에서 풍수사 상덕 역을 맡았다. 김고은과 이도현은 각각 무당 화림 역과 봉길 역으로 분했고, 유해진은 장의사 영근 역을 소화해 냈다.

/정승필 기자(pilihp@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