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4 (토)

원주 소금산 울렁다리, 우수구조물상 수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원주 소금산 울렁다리가 국제교량주고공학회 우수 구조물로 선정됐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원주=김기섭 기자】 원주시 소금산 그랜드밸리에 있는 소금산 울렁다리가 국제교량구조공학회(IABSE) ‘Pedestrian and Cycle Bridges’ 부문 우수구조물로 선정됐다.

27일 원주시에 따르면 최근 스위스에서 열린 국제교량구조공학회에서 이같이 발표했으며 해당 학회는 교량과 구조 분야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국제교량 학회로, 전 세계 100여개국에서 회원 4500명을 보유하고 있다.

국제교량구조공학회는 전 세계 각국의 우수구조물에 대해 총 7개 부문별로 나눠 공모를 진행했다.

한국을 대표해 응모한 원주시 ‘소금산 울렁다리’는 2023년 ‘Pedestrian and Cycle Bridges’ 부문에 참여해 영국, 중국, 캐나다, 뉴질랜드, 헝가리와 함께 최종 후보작으로 선정됐다.

이어 지난 9일 IABSE 본부가 위치한 스위스 취리히에서 각국 후보자들과 학계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13개국 14명으로 구성된 심의위원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이선화 원주시 관광과장은 “소금산 울렁다리가 세계적인 우수 구조물로 인정받았다"며 “이를 토대로 다른 관광자원 사업과 연계해 ‘천만 관광객 시대’를 가까운 시일 내에 달성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