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5 (화)

인천항 사료 창고에서 불..."가축용 사료 자연 발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어제(28일) 오후 3시 반쯤 인천 중구 인천항 5부두에 있는 창고에서 불이 나 5시간 반 만에 꺼졌습니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창고 4천400여 제곱미터와 가축용 사료가 불에 탔습니다.

소방은 연소 확대를 막기 위해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대응 1단계를 한때 발령했습니다.

소방은 보관하고 있던 사료의 원료 특성 때문에 자연 발화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YTN 윤성훈 (ysh02@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
이슈묍이 드리는 [2023년 무료 신년운세] 보기 〉
뉴스 속 생생한 현장 스케치 [뉴스케치] 보기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