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장 재신청' 이번 주 넘기나...혐의 입증 주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경찰청 특별수사본부가 이임재 전 용산경찰서장 등에 대한 2차 구속영장을 이번 주를 넘겨 신청할 수도 있다는 전망이 나옵니다.

입건된 피의자 21명 가운데 대부분이 이 전 서장과 같은 업무상 과실치사상 혐의를 받는 만큼, 특수본은 보강수사를 통한 혐의 입증에 사활을 걸고 있습니다.

자세한 상황, 취재기자 연결해 알아봅니다. 황보혜경 기자!

[기자]
네, 경찰청 특별수사본부에 나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