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삼성디스플레이, 3040 과감한 발탁…젊은 엔지니어 전면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가 미래 성장 동력 확보에 기여한 인물을 과감히 발탁하는 승진 인사를 단행했다. 중소형과 대형 등 전 사업부에서 고르게 승진 인사가 이뤄졌다. 30대 임원이 등장했고 여성 임원 발탁 기조도 유지했다. 임원 승진 규모는 지난해보다 2명 늘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6일 부사장 8명, 상무 16명, 마스터 3명, 총 27명 규모 2023년 정기 임원 인사를 실시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연차와 상관없이 성과를 내고, 성장 잠재력을 갖춘 인물을 발탁했다고 인사 기조를 설명했다.

정보기술(IT) 시장 침체에도 사상 최대 실적을 낸 삼성디스플레이는 시장 지배력을 강화하고 미래 성장 동력 확보에 기여한 인물을 부사장으로 승진시켰다.

전자신문

김성봉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김성봉 대형디스플레이사업부 기술혁신팀장 부사장은 퀀텀닷-유기발광다이오드(QD-OLED) 주요 공정 효율 개선에 앞장서 생산성을 극대화했다. 액정표시장치(LCD) 연장 생산, 라인 철거를 적기에 완료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전자신문

유경진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유경진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PE팀장 부사장은 신기술을 적용한 신제품 양산성 선행 검증을 주도하며 주요 전략 제품을 적기에 출시·양산했다.

전자신문

이재형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이재형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SDT법인장 부사장은 태블릿 등 신제품을 안정적으로 양산하고 설비 종합 효율을 개선해 법인 생산성을 확대했다.

전자신문

박준영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박준영 대형디스플레이사업부 EVEN기술팀장 부사장은 QD-OLED 증착 공정 안정화로 양산 기반을 마련하고 대면적 고해상도 증착 공정 수율 확보하는 데 기여했다.

전자신문

김성한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김성한 디스플레이연구소 재료연구팀장 부사장은 차세대 발광 재료 성능 향상, 기능성 부품 패널 내장 기술 개발 등 초격차 기술 리더십 확보한 것으로 평가받는다.

전자신문

김대용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김대용 감사팀장 부사장은 현장 이슈 중심 경영 진단을 실시해 각종 프로세스 불합리를 개선했다. 운영 효율을 높이고 사업 체질을 강화했다.

전자신문

삼성디스플레이의 QD디스플레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이번 인사에서 젊은 경영진을 조기 양성할 수 있는 삼성형 패스트 트랙으로 40대 부사장, 30대 상무 등 젊은 리더를 배출했다.

전자신문

조성호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조성호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A개발팀장 부사장은 홀(Hole) 디스플레이 등 차별화 제품을 적기에 개발하고 원가 경쟁력 개선했다. 주요 거래선 매출과 수익성 확대에 기여했다.

전자신문

손동일 삼성디스플레이 부사장


손동일 대형디스플레이사업부 YE팀장 부사장은 시스템 기반 수율 분석 체계를 구축 하고 양산 공정 최적화로 QD-OLED 양산 수율 목표를 조기 달성했다.

전자신문

이정수 삼성디스플레이 상무


30대인 이정수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B/P개발그룹 상무는 백플레인 공정 전문가로 세계 최초 30㎐ LTPS OLED 공정개발로 제품 경쟁력 강화에 기여했다.

여성 우수 인력 발탁 기조도 유지됐다. 임자현 중소형디스플레이사업부 재료개발1그룹 상무 는 발광재료 개발 전문가로 신규 재료 개발로 재료 성능과 제품 경쟁력을 높였다.

삼성디스플레이는 2023년 정기 임원 인사에서 경영진 인사를 마무리하고 조만간 조직개편과 보직인사를 실시한다.

박소라기자 srpark@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