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서해 피격' 서훈 구속‥법원 "증거 인멸 우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 당시 문재인 정부 청와대 안보라인 정점에 있었던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이 구속됐습니다.

법원은 "범죄 중대성 등에 비춰 증거인멸 우려가 있다"고 판단했습니다.

김지인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법원이 서해 공무원 피격 사건으로 서훈 전 국가안보실장에 대해 청구된 사전 구속영장을 발부했습니다.

서울중앙지법은 오늘 새벽 "범죄의 중대성과 피의자의 지위, 관련자들과의 관계에 비추어 증거인멸 염려가 있다"고 발부 이유를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