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이벡, 주요 임원진 2억원 규모 지분 추가 매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김경택 기자 = 나이벡은 주요 임원진이 지난 10월에 이어 추가로 2억원 규모의 지분을 장내 매수했다고 1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주요 임원진은 현재까지 총 4억원 규모의 지분을 취득했으며, 향후 추가 매입도 고려 중이다.

이번 지분 취득은 본원 사업인 바이오 소재 부문 매출 확대에 따른 안정적인 실적 성장과 핵심 파이프라인의 개발 성과에 대한 기대감 등 회사의 자신감을 보였다는 데 의미가 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나이벡은 골재생 바이오소재의 유럽 수출 확대를 기반으로 지난 3분기까지 역대 최대인 165억2000만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영업이익도 24억원으로 흑자기조를 꾸준히 유지하고 있다. '스트라우만'과 '노벨바이오케어' 등 글로벌 임플란트 기업들과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는 한편 신규 기업들과도 논의를 진행 중이다.

주요 파이프라인의 개발 성과도 가시화되고 있다. 글로벌 임상1상을 진행 중인 폐섬유증 치료제 'NP-201'은 2단계 고용량 투여를 마치고 3단계 투여를 준비 중이다. 이르면 내년 1분기 내 폐섬유증 치료제에 대한 임상1상을 완료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mrkt@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