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검찰과 법무부

검찰, 창원시장 '후보매수 혐의' 기소…허위사실 공표는 불기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홍남표 창원시장. 사진 창원시


국민의힘 소속 홍남표 경남 창원시장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창원지검은 홍 시장을 공직선거법상 후보 매수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30일 밝혔다.

홍 시장은 지난 6·1 지방선거를 앞두고 같은 당 경선에 나오려던 후보 A씨에게 불출마를 조건으로 공직을 제공하기로 약속한 혐의를 받고 있다.

홍 시장과 함께 이 같은 범행에 가담한 당시 선거캠프 핵심 관계자이던 B씨 역시 같은 혐의로 불구속기소 했다.

A씨도 공직을 받기로 하고 출마하지 않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검찰은 홍 시장의 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혐의에 대해서는 불기소 처분했다.

홍 시장은 본인 자서전에서 2010년 6월 나로호 2차 발사와 관련해 당시 본인이 과학기술부 대변인으로서 브리핑을 준비하는 등 '위기에 강한 남자'라고 소개했지만, 이미 같은 해 3월 원자력국장으로 자리를 옮긴 상태였다.

선관위 측은 이런 사실을 공소시효 만료(12월 1일) 8일을 남겨둔 지난 23일 검찰에 통보했지만, 검찰은 수사 끝에 '증거 불충분' 판단을 내렸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