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日, 원전 최대한 활용...사용 연한 늘리고 새 원자로 교체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日 전력회사…내년 4월부터 가정용 요금 또 인상

우크라 사태 후 석탄·가스 등 가격 상승 여파

日 정부, 보조금 지원 방침…서민 부담 불가피

日 정부, 올 연말까지 원전 운용 정책 확정 방침

[앵커]
최근 전기 요금이 크게 오르자 일본 정부가 안정적인 전력 공급을 위해 원전을 최대한 활용한다는 방침을 내놨습니다.

후쿠시마 사고 이후 엄격한 규제를 적용해 온 방침이 크게 바뀐 것인데 원전 지역 주민들은 불안을 호소하고 있습니다.

도쿄 이경아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기자]
일본 각지 전력 회사들이 내년 4월부터 가정용 전기 요금을 다시 올리기로 했습니다.

지역에 따라 최대 40%까지 인상하겠다며 정부에 승인을 신청한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