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동감' 조이현, 풋풋 대학생 비주얼..캐릭터스틸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동감' 조이현의 캐릭터 스틸이 공개됐다.

영화 '동감'은 1999년의 ‘용’과 2022년의 ‘무늬’가 우연히 오래된 무전기를 통해 소통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로맨스다.

조이현은 극중 사랑이 어려운 요즘 대학생 ‘무늬’ 역을 맡았다.

이번에 공개된 스틸은 풋풋한 분위기를 뽐내는 ‘무늬’의 트렌디한 패션부터 맛집을 찾아가는 모습까지 현실 대학생과 완벽한 싱크로율을 선보여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여느 대학생과 마찬가지로 사랑과 꿈에 대해 고민하는 ‘무늬’는 1999년에 살고 있는 ‘용’(여진구)과의 소통을 통해 성장하며 MZ 세대의 격한 현실 공감을 끌어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 ‘무늬’는 시대를 초월하는 ‘용’과의 통신 케미는 물론, 7년째 친구 사이를 유지하고 있는 ‘영지’(나인우)와의 여사친 남사친 케미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서은영 감독은 “학교를 다니며 열심히 과제를 하는 게 우선이고 사랑은 제쳐 두는 굉장히 보편적인 캐릭터이며, ‘용’과의 소통으로 잊었던 감정들을 깨우치는 인물이다”고 설명했다.

사랑이 어려운 21학번 ‘무늬’ 캐릭터 스틸을 공개하며 기대를 모으는 '동감'은 오는 11월 16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