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모바일 게임 소식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2’ 역대 최대 참석자 기록… 전년比 동시접속자 170%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에픽게임즈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임재형 기자] 국내 최대 언리얼 엔진 컨퍼런스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2’가 역대 최대 참석자 수를 기록하며 막을 내렸다.

5일 에픽게임즈는 지난 9월 27일부터 4일 간 진행된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2’가 총 1만 7000여 명의 참석자와 함께 성공적으로 막을 내렸다고 밝혔다. ‘언리얼 서밋’은 언리얼 엔진의 혁신적인 기술과 정보, 개발 노하우를 공유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컨퍼런스로, 첫날 전 분야를 아우르는 공통 분야에 이어 게임, 영화, TV-애니메이션, 건축-자동차 순으로 총 4일간 약 20여 개의 세션이 진행됐다.

‘언리얼 서밋 온라인 2022’는 지난해에 이어 또다시 역시 최대 참석자 수를 경신했다. 총 동시접속자수는 전년 대비 170%를 기록하며 언리얼 엔진과 리얼타임 3D 기술에 대한 모든 산업 전반의 뜨거운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

1일차 행사의 오프닝을 알린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진정한 메타버스 플랫폼이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3D 콘텐츠를 창작할 수 있어야 한다"고 밝히면서, 모든 이들이 3D 콘텐츠를 자유롭게 만들 수 있게 돕는 에픽게임즈의 창작 생태계에 대한 비전에 대해서도 소개했다.

2일차는 게임 업계 크리에이터를 위한 세션들이 준비됐다. 높은 비주얼 퀄리티로 제작되고 있는 넥슨게임즈의 멀티 플랫폼 게임 ‘퍼스트 디센던트’의 제작기와 멀티 플랫폼을 위한 최적화 드라이브를 다룬 니트로 스튜디오의 ‘카트라이더: 드리프트’ 사례를 확인할 수 있었다. 터틀 크림에서는 아트 디렉션과 파이프라인을 중심으로 ‘RP7’에 대한 제작 경험을 발표했으며, 이외에도 언리얼 엔진 5에 대한 ‘군중 애니메이션’과 ‘UE5 모바일 렌더링 업데이트’ 주제의 강연들도 진행됐다.

3일차에선 영화, TV-애니메이션을 주제로 진행됐다. 참관객들은 영화와 애니메이션은 물론 버추얼 휴먼 제작, TV 라이브 이벤트 등 콘텐츠 산업에 언리얼 엔진이 적용된 다양한 사례를 접할 수 있었다. 이어 건축-제조를 주제로 진행된 마지막 날에는 류 프로덕션의 러셀, 삼우이머션, 서울기술연구원, 현대자동차 남양연구소, 에스엘즈와 같은 업계 전문가들이 나와서 강연을 펼쳤다.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언리얼 서밋'이 올해도 역대 최대 참석자 수를 기록하는 등 다양한 산업 크리에이터분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확인하며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며 "내년에도 ‘언리얼 서밋’은 크리에이터분들의 ‘디지털 미래’에 대한 비전을 발전시켜 나가는 데 도움이 되는, 더 나은 프로그램으로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lisco@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