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롯데손보, 'let:hero 의료진보험'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롯데손해보험이 'let hero 의료진보험'을 출시했다/제공 = 롯데손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윤서영 기자 = 롯데손해보험은 '업(業)을 통한 사회공헌' 전략의 일환으로 의료진을 위한 전용 보험서비스(상품)인 'let:hero 의료진보험'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let:hero 의료진보험은 그동안 코로나19 팬데믹 대응에 공헌해온 의료종사자를 위한 전용 보험서비스(상품)로, 7개 직업군 (간호조무사·간호사·의사·약사·인명구조원· 구급요원·보건의료 정보관리사), 약 110만명이 가입할 수 있다.

이를 위해 let:hero 의료진보험은 의료진에게 빈발하는 질환에 특화된 보장을 담았다. 비의료인 대비 근골격계질환 등의 발병률과 암 발생 확률이 높은 점을 감안해, 골절진단비·누적외상성질환수술비·여성난임진단비는 물론 표적항암약물허가치료비· 항암양성자방사선치료비·항암세기조절방사선치료비·다빈치로봇암수술비 등 최신 암치료 담보를 탑재했다.

이웃의 일상을 지켜온 '일상 속 영웅'인 의료진의 헌신에 존경과 감사를 전하고자, 보험료는 업계 최저 수준인 남성 7138원·여성 1만1496원(상해 1급, 40세 기준)으로 책정됐다. 아울러 신규 담보인 '(남성·여성)생식기암진단비'의 가입금액을 3000만원까지 우대하고 인수지침 역시 완화할 예정이다.

let:hero 의료진보험은 롯데손해보험의 let:click 모바일 웹과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다. 별도의 대면이나 전화상담 없이 가입절차를 진행해 사업비 발생을 최소화했다.

롯데손해보험은 이번 let:hero 의료진보험 출시를 계기로 업(業)을 통한 사회공헌 전략을 더욱 구체화하게 됐다. 지난 2020년 11월 민영보험의 사각지대에 놓인 소방공무원을 위한 전용 보험서비스(상품)인 'let:hero 소방관보험'을 업계 최초로 출시한 데 이어, 지난해 3월부터는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을 예우하기 위한 보험료 할인과 최우선 인수심사(U/W)를 제공하고 있다.

롯데손해보험 관계자는 "let:hero 의료진보험은 직업 특성상 각종 질병과 상해위험에 노출되었음에도 코로나19 극복에 헌신해온 의료진에게 존경과 감사의 의미를 담은 보험서비스(상품)"라며 "앞으로도 사회 곳곳에서 헌신하는 일상 속 영웅들을 위한 보험서비스(상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