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장동팀' 추가 공소장에 이재명 언급 '0번→18번' 급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재명 민주당 대표 관련 수사도 가속도가 붙는 분위기입니다. 검찰이 이른바 '대장동팀'을 부패방지법 위반 혐의로 추가 기소했는데 공소장에 이재명 대표 이름을 무려 18차례나 언급했습니다. 이전 공소장엔 한 번도 거명되지 않았던 점을 감안하면 분명히 이례적인 일입니다. '성남FC 의혹' 실무진 기소장에서는 이 대표가 정진상 전 실장과 공범이라고 못박았습니다. 그동안 논란이 됐던 거의 모든 의혹의 종착지로 사실상 이 대표를 지목하고 있는 셈이고, 이제는 어느 쪽도 물러서기 어려운 벼랑끝 승부가 펼쳐지고 있습니다.